헤이리 예술마을에 정주하는 기쁨을 누리세요!
파주 북스테이 게스트하우스, 모티프원
모티프원은 지난 14년간, 전 세계 90여 개 나라, 3만여명의 여행자가 찾은 파주 헤이리 예술마을의 게스트하우스입니다.
1만 4천 권의 장서로 둘러싸인 아름다운 서재를 찾아 문화예술인들이 하룻밤 대화를 청하는 이안수 작가와의 대화.
경청, 공감, 그리고 환대. 모티프원은 건축가, 셰프, 화가, 음악가, 기업의 CEO 등이 앞다퉈 찾는 헤이리 예술마을의 글로벌 인생학교라고 불리는 곳입니다.
모티프원에서 이안수 작가의 질문에 마음을 빼앗겨 밤새 대화하다 보면 서재에서 방까지 어느새 네 시간!
삶에 지친 여행자들을 위로하고, 하룻밤 대화로 새로운 영감을 불어넣는 미드나잇 헤이리의 정담이 매일 밤 펼쳐집니다.
새로운 영감, 가슴의 파문, 그리고 풀리지 않는 인생의 답을 찾아 삶의 여행을 떠난 사람들과
이 지난한 삶에 지친 여행자들이 모티프원에서의 하룻밤 시간을 통해
비우고 충전하고 회복하고 새로운 출발의 용기를 얻었습니다.
모티프원에서 휴식하면서 느리게 자기자신에게 다가가는 시간을 경험하세요.
'모티프원 | motif#1' 은 예술인들의 작업공간이자 경기도 파주의 ‘예술마을 헤이리’를 찾는 분들을 위한 게스트하우스입니다.
한국 예술가들과의 교류를 희망하는 외국작가들과 타 장르의 작가들과 교우를 원하는 국내 작가 분들에게 유익한 공간입니다.

또한 한국을 방문한 귀한 외국인들에게 호텔이상의 경험을 선물하거나
문화의 향기가 그윽한 펜션 여행을 원하시는 분들에게 유용하게 활용될 수 있을 것입니다.

'모티프원 | motif#1' 이라는 공간이름은 방문하는 예술가들께서 생에 최고의 작업이 될 수 있는 소재를 경험하고 주제를 얻기를 희망하는 바람의 표현이자 '나를 살아있게 만드는 최고의 이유' 즉, '삶의 제 1 동기'를 의미합니다.

이 공간에 유숙하는 모든 분들이 전 생애를 걸쳐 자신의 가장 중요한 화두에 답을 얻을 수 있도록 하기위한 이름입니다.

지난 14년간 영국의 파이낸셜타임즈와 론리 플래닛를 비롯, 스웨덴, 네덜란드, 덴마크, 일본, 홍콩, 태국, 싱가포르 및
국내 유수의 방송과 신문, 잡지, 단행본, 석사학위논문 등에 200여 차례 이상 소개되었습니다.

특히 세계 여행자들의 바이블인, 론리 플래닛의 ‘lonely planet Korea'편에서는 편집자 추천으로 소개되었으며
'지식인의 서재 ; 그리고 그들은 누군가의 책이 되었다(한정원 저 행성:B잎새)’,
‘멋지게 사는 법 ; 인생2막 가슴 뛰는 삶의 무대에 서다(이코노믹리뷰 편집국 저 | 무한)’,
‘바람의 흔적을 좇아(김미루 지음, 도서출판운향)’,
‘결혼 전 물어야 할 한 가지 ; 결혼을 배운 적이 없는 모든 당신들을 위하여(이안수 외, 샨티)’ 등
10권 이상의 단행본에서 소개되었습니다.

이곳에서의 소통과 교류의 이야기가 담긴 '여행자의 하룻밤(이안수 저, 남해의봄날 간)'이 발행되었습니다.